2014.11.01 (토요일)

세계 / 미국

미 상원, 총기 규제 법안 발의

24일 의회 기자회견장에서 다이안 파인스타인 상원의원.
24일 의회 기자회견장에서 다이안 파인스타인 상원의원.
오바마 행정부가 총기 규제 강화 방안을 발표한 이후 미 의회에서 처음으로 군사용 무기를 금지하는 내용의 총기 규제 법안이 발의됐습니다.
 
법안 발의를 주도한 민주당의 다이안 파인스타인 상원의원은 이 법안이 총기 난사 범죄로 가족과 지역 사회가 피해를 입지 않도록 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법안에는 150여개 군사용 무기들과 함께 공격용 무기 개조가 가능한 부품들에 대해서는 제조와 수입, 판매 등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또 탄창에서 한번에 장전 가능한 탄약의 범위는 10발까지로 제한하고 있습니다.
 
파인스타인 의원은 이 법안이 통과된다면 공격용 무기들은 더 이상 민간이 소유할 수 없는 만큼 지난달 커네티컷주 뉴타운 초등학교와 같은 참사를 막을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법안은 민주당 동료 의원들은 물론 지역 경찰서장들과 총기 폭력 피해자들이 지지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총기 소유 옹호론자들은 이번 법안에 반대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미국총기협회(NRA) 측은 대대적인 법적 대응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