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8.22 (금요일)

세계 / 아시아

일 공명당 대표 방중 "관계 정상화 기대"

일본 공명당 야마구치 나쓰오 대표(가운데)가 22일 아베 신조 총리의 친서를 갖고 중국을 방문했다.
일본 공명당 야마구치 나쓰오 대표(가운데)가 22일 아베 신조 총리의 친서를 갖고 중국을 방문했다.
일본 연립 여당인 공명당의 야마구치 나쓰오 대표가 센카쿠 문제 논의를 위해 중국을 방문했습니다.

아베 신조 총리의 친서를 휴대하고 오늘 (22일) 베이징에 도착한 야마구치 대표는 시진핑 공산당 총서기와의 면담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야마구치 대표는 앞서 자신의 이번 방문으로 양국 관계가 정상화되고 중-일 정상회담이 열리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중국과 일본 정부는 최근 센카쿠를 둘러싼 양국간 긴장 상태를 완화시키는 방안에 대해 논의할 의향이 있음을 밝힌 바 있습니다.

중국의 자칭린 정치협상회의 주석은 지난 주 센카쿠 열도를 둘러싼 영유권 분쟁과 관련해 일본과의 대화를 촉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