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7.27 (일요일)

세계 / 미국

피치 "미국 신용등급 하향조정 가능성"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항구의 화물선.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 항구의 화물선.
국제 신용평가기관인 피치사가 미국의 국가신용등급 하향조정 가능성을 경고했습니다.
 
피치는 미국 정부가 국가 부채를 제때 상환하기 어려운 상황에 처한다면 신용등급을 낮출 수밖에 없다며, 의회가 조속한 시일 내에 부채 상한선을 상향조정해 채무 불이행 위험을 낮춰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피치는 또 미국 정부의 부채 상한선이 조정되지 않을 경우 정부의 지출 통제 구조에도 심각한 위험이 따르게 될 것이라며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앞서 국제 신용평가기관인 S & P는 지난 2011년 8월, 부채 상한선 조정과 관련해 국가부도 사태가 우려된다며 미국의 신용등급을 강등했습니다.
 
한편 미 재무부는 정부의 부채 규모가 법적 상한선을 초과했다며, 현재 특별법으로 간신히 버티고 있지만 이 마저 다음 달을 넘기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