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7.25 (금요일)

세계 / 아시아

파키스탄 폭탄 테러...11명 사망

11일 파키스탄 중서부 쿠에타의 폭탄 테러 현장.
11일 파키스탄 중서부 쿠에타의 폭탄 테러 현장.
파키스탄 중서부 쿠에타 시에서 폭탄이 터져 11명이 숨지고 27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경찰은 폭발물의 종류는 아직 알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쿠에타 시가 속한 발루치스탄 주는 수 십년간 파키스탄으로 부터의 독립을 요구해왔고, 이슬람 무장단체들의 거주지로 알려져있습니다.

이에 앞서 미군 무인기가 북서부 부족지역을 공격해 무장분자 5명이 숨졌습니다.

파키스탄 정부는 미군의 무인정찰기 공격이 자국 주권을 침해한다는 주장이지만, 이 같은 공격은 실제로는 파키스탄 정보당국의 협조 아래 이뤄지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