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22 (수요일)

한반도 / 정치·외교·안보

한국 통일장관 "북한 미사일 발사, 비상식적 행동"

28일 경기도 파주 오두산 통일전망대 재개관식에 참석해 관계자들과 함께 테이프를 자르고 있는 류우익 통일부장관(가운데).
28일 경기도 파주 오두산 통일전망대 재개관식에 참석해 관계자들과 함께 테이프를 자르고 있는 류우익 통일부장관(가운데).
최원기
한국의 류우익 통일부 장관은 28일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를 김정은 정권의 비상식적 행동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류우익 장관은 이날 경기도 파주 오두산통일전망대 재개관식에서 “북한 주민들이 고향 땅을 버리고 이국땅에서 난민화하는 현실을 외면한 채, 미사일 발사에 막대한 비용을 허비하는 김정은 정권의 비상식적 행동에 국민 모두가 안타까운 마음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류 장관은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로 남북관계는 다시 한번 큰 기복을 겪고 있다”며, “고통스러운 시간이 지나고 나면 정상적인 남북관계와 통일의 길이 열릴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