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4.19 (토요일)

세계 / 중동

이스라엘군 총격, 팔레스타인 민간인 사망

23일 이스라엘과 접하고 있는 가자지구 남부 국경지역의 철조망 가까이 서 있는 팔레스타인인들.
23일 이스라엘과 접하고 있는 가자지구 남부 국경지역의 철조망 가까이 서 있는 팔레스타인인들.
글자 크기 - +
가자 국경 지구에서 23일 이스라엘 군의 총격으로 팔레스타인인 1명이 숨지고 19 명이 다쳤습니다.
 
이번 총격은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하마스 무장조직과 휴전 협정을 체결한 지 이틀만에 처음으로 벌어진 사건입니다.
 
사망자는 안와르 크데이로, 이스라엘 국경 철책에 다가섰다가 총격을 받았다고 하마스 보건 당국자들이 전했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크데이 친척의 말을 인용해, 크데이가 국경 철책에 하마스 국기를 꽂으려 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스라엘 당국은 그러나 국경으로 접근하는 사람들이 있어 공중에 경고사격을 했을 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이번 사건으로 가자 국경 지역에서는 다시 긴장이 고조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