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7.26 (토요일)

세계 / 중동

네타냐후 “팔레스타인 폭력 좌시 않겠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자료사진)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자료사진)
이스라엘은 가자지구 접경지역에서 발생한 팔레스타인 무장조직의 폭력에 대해 반격을 강화할 준비가 돼 있다고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가 밝혔습니다. 
 
네타냐후 총리는 11일 내각회의에서 이스라엘에 대한 어떤 공격도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팔레스타인 무장조직은 앞서 어제 가자지구 접경지역에서 순찰 중이던 이스라엘 지프차량에 대전차포를 발사해 이스라엘 군인 4명이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이스라엘은 이후 어제와 오늘 반격을 가해 팔레스타인 6명이 사망하고 25명이 다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