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남부 토네이도로 2백여명 사망


토네이도가 휩쓸고 간 테네시 주의 한 마을

토네이도가 휩쓸고 간 테네시 주의 한 마을

최근 며칠 동안 강력한 회오리바람, 즉 토네이도가 미국 남부를 강타해 적어도 2백 명이 사망했다고 미국 당국자들이 밝혔습니다.

미 남부 알라바마 주의 로버트 벤틀리 주지사는 오늘 (28일) 알라바마에서 토네이도로 사망한 사람의 수가 1백 31명이라며, 앞으로 사망자 수가 더 늘어날 전망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대규모 재산 피해가 발생하고, 최대 1백만 명이 정전으로 피해를 입을 가능성이 있다고 벤틀리 주지사는 밝혔습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어제 알라바마에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한편, 미시시피 주에서도 토네이도로 32명이 사망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