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태평양사령관 “북한, 최대 긴급 안보현안”


새뮤얼 라클리어 미국 태평양군 사령관 (자료사진)

새뮤얼 라클리어 미국 태평양군 사령관 (자료사진)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 계획이 긴급한 안보 현안이 됐다고, 새뮤얼 라클리어 미국 태평양군 사령관이 29일 밝혔습니다.

라클리어 사령관은 이날 하원 세출위 예산 청문회에 출석해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 계획 등에 대해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청문회에 함께 출석한 제임스 서먼 주한미군사령관은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 계획은 “유엔 안보리 결의를 명백하게 위반하는 것”이라며 “북한은 앞으로 주변지역은 물론 미국 본토에도 잠재적으로 위협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서먼 사령관은 또 북한의 새 지도자 김정은이 과거 김일성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정책을 답습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