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하토야마 일본 총리, “오키나와 주민들에게 사과”


일본의 하토야마 유키오 총리는 오늘 (23일) 오키나와 내 미 해병대 기지를 이전하겠다는 선거 공약을 어긴데 대해 오키나와 주민들에게 사과했습니다.

하토야마 총리는 오키나와의 나카이마 히로카즈 지사와의 TV대담에서 후톈마 내 미 해병대 기지가 오키나와 내 한산한 연안 지역으로 이전될 것이라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나카이마 지사는 유감스럽고 매우 어려운 결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보다 앞서 일본 언론은 어제 (22일) 익명의 일본 정부 소식통들을 인용해 해당 미군 기지가 기노완 시에서 나고 시로 이전될 것이라고 보도했었습니다.

한편, 일본과 미국은 이 미군 기지의 일부 기능을 오키나와 외 다른 시설들로 이전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합의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