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한국 안보에 대한 공약 확인


펜타곤에서 열린 제42차 한미 연례안보협의회(SCM)에서 공동기자회견을 갖는 한국의 김태영 국방장관(우), 로버트 게이츠 미 국방장관(좌)

펜타곤에서 열린 제42차 한미 연례안보협의회(SCM)에서 공동기자회견을 갖는 한국의 김태영 국방장관(우), 로버트 게이츠 미 국방장관(좌)

미국과 한국은 권력 세습이 본격화된 북한의 도발행위에 대해 경계를 강화할 것을 결의했습니다.

미국의 로버트 게이츠 국방장관과 한국의 김태영 국장장관은 8일 미국방부 건물인 펜타곤에서 회담을 가진 뒤 이 같이 밝혔습니다.

게이츠 장관은 북한의 권력 이양기에 한국과 미국의 동맹이 어느 때보다 튼튼하다는 점은 좋은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게이츠 장관은 미국과 한국의 협력은 북한에 어떤 도발행위도 용납될 수 없다는 분명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김태영 장관은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건강이 악화되거나 민심이 이반되고, 또 경제난과 국제적 고립이 심화되면 불안정한 상태로 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김 장관은 또 한.미 양국은 북한에서 발생하는 모든 상황을 예의 주시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