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러시아-유럽, 우크라이나 휴전 재개 촉구


10일 우크라이나 동부 슬로비얀스크 지역에 정부군 병사들이 주둔하고 있다.

10일 우크라이나 동부 슬로비얀스크 지역에 정부군 병사들이 주둔하고 있다.

독일과 프랑스, 러시아 정상들이 우크라이나 사태와 관련 휴전 협상을 재개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프랑수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10일 3자 전화회의를 통해 우크라이나 동부 사태에 관해 논의하면서 이 같이 뜻을 모았습니다.

올랑드 대통령실은 3국정상들이 정치적 해법을 빨리 마련하고 휴전을 비롯해, 우크라이나와 러시아의 국경 감시 강화, 모든 인질의 석방이 필요하다는데 공감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올랑드 대통령과 메르켈 총리는 푸틴 대통령에게 친러 반군들이 효과적으로 협상에 임할 수 있도록 모든 필요한 조치를 취하라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우크라이나의 페트로 포로셴코 대통령은 최근 탈환한 동부 슬로비얀스크를 방문해 인근의 반군 장악지역인 도네츠크에서 더 이상 시가전이 벌어지지 않도록 하겠다며 나머지 동부 지역들의 모든 탈환을 다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