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정부, 아랍 연맹 중재안 수용… 유혈 진압 중단


왈리드 모알렘 시리아 외무장관 (자료사진)

왈리드 모알렘 시리아 외무장관 (자료사진)

시리아 정부가 아랍 연맹의 중재안을 일단 수용해 반정부 시위자들에 대한 유혈 진압을 중단할 계획입니다.

시리아 국영 텔레비전 뉴스는 1일 시리아 정부는 이제 바샤르 알 아사드 대통령에 반대하는 시위자들에 대한 유혈 진압을 끝내기로 아랍 연맹과 합의했다는 내용을 보도했습니다.

또 시리아 정부는 아랍 연맹 본부가 있는 이집트 카이로에서 2일 이 같은 내용을 공식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더 이상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앞서 시리아의 왈리드 모알렘 외무장관은 지난달 30일 알 타니 카타르 총리와의 회담에서 아랍 연맹의 제안에 대해 논의한 바 있습니다.

아랍권 외무장관들은 그 동안 시리아 정부에 대해 민간인에 대한 유혈 강경 진압을 중단하라고 촉구해 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