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정부군, 시위로 숨진 어린이 장례식장에 발포 2명 숨져


정부군의 발포로 숨진 반정부 시위자들의 장례식

정부군의 발포로 숨진 반정부 시위자들의 장례식

시리아에서 시위 도중 숨진 어린이의 장례식장에 참석한 하객들을 향해 정부군이 총격을 가해 2명이 숨졌습니다.

인권 활동가들은 15일 수도 다마스쿠스에서 열린 한 어린이 장례식장에 참석한 수천명의 군중들을 향해 정부군이 발포해 2명이 숨지고 여러 명이 다쳤다고 밝혔습니다.

참석자들은 장례 도중 바샤르 알 아사드 대통령의 퇴진 등을 요구하다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특히 이날 장례의 주인공은 14일 시위 도중 정부군의 유혈 진압으로 숨진 11명의 희생자들 가운데 포함된 어린이였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바샤르 알 아사드 대통령은 새로운 헌법 제정을 위한 준비위원회를 구성했다고 밝혔습니다.

시리아 관영 사나 통신은 앞으로 4 개월간 헌법 제정 위원들이 새로운 법령을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보도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