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무부, `북한, 6자회담 재개 앞서 비핵화 진정성 보여야’

  • 윤국한

크롤리 차관보

크롤리 차관보

북 핵 6자회담이 재개되기 위해서는 북한이 추가적인 도발 행위를 중단하고 비핵화 이행에 대해 진정성을 보여야 한다고 미국 국무부가 밝혔습니다. 국무부는 북한과 대화를 위한 대화를 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미국 국무부는 12일, 북한이 6자회담 재개를 진지하게 생각하고 있다면 그 전에 몇 가지 매우 구체적인 행동들을 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If North Korea wants to engage seriously in the six-party talks, there are very specific actions that …”

필립 크롤리 국무부 공보 담당 차관보는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중국과 북한이 최근 6자회담 재개 문제를 언급하고 있는 데 대한 논평을 요구 받고 이같이 말했습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6자회담 재개에 앞서 북한이 취해야 할 행동들로 세 가지를 꼽았습니다.

“Most importantly as we’ve said many, many times, you know, …

이웃나라들과 건설적인 관계를 맺고, 천안함 공격과 같은 도발적인 행동을 중단하며, 비핵화 약속을 이행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야 한다는 것입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그러면서 이 같은 요청은 그동안 미국이 수없이 여러 차례 지적해 온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특히 북한이 6자회담 합의에 따른 비핵화 의무를 이행할 진정성이 있다는 점을 보여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You know, it’s one thing for North Korea to say publicly it’s willing to come back…”

공개적인 6자회담에 복귀할 용의가 있다고 말하는 것과 단순히 회담에 복귀하는 수준을 넘어 협상을 진전시킬 준비가 돼 있음을 적극적으로 보여 주는 것은 전혀 다른 문제라는 것입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이와 관련해 북한이 현재 비핵화를 진정으로 검토하고 있다는 조짐은 없다고 밝혔습니다.

크롤리 차관보는 이어 미국은 대화를 위한 대화를 하지는 않을 것이며, 로버트 게이츠 국방장관이 얘기한대로 똑 같은 말을 두 번 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