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휴전선 초소에 총기 난사 5명 사망 7명 부상


21일 한국 휴전선 동부전선에서 발생한 총기난사 사건의 도주 사병을 검거하기 위한 검문검색이 실시되고 있다.

21일 한국 휴전선 동부전선에서 발생한 총기난사 사건의 도주 사병을 검거하기 위한 검문검색이 실시되고 있다.

한국 휴전선 부근 최전방 부대에서 경계 근무를 서던 병사가 동료 군인들에게 총기를 난사해 5명이 숨지고 7명이 다쳤습니다.

한국 육군은 21일 오후 8시15분쯤 강원도 고성군 육군 부대 GOP에서 경계근무 중이던 임모 병장이 동료 병사들에게 소총을 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임 병장은 이날 오후 2시부터 오후 7시 55분까지 주간 경계근무를 마치고 복귀한 직후 소초 인근에서 총기를 난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임 병장은 또 총기를 난사한 뒤 K-2 소총과 수류탄 1발, 실탄 75발을 소지하고 달아나 군 당국이 추적에 나섰습니다.

한국 군과 경찰은 사고가 난 고성지역을 비롯한 강원도내 전역에 112 순찰차와 경찰력을 배치해 도주로를 차단하는 등 검문검색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육군 관계자는 임 병장이 평소 부대 생활에 적응하지 못하는 관심 병사였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