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중, 국방부간 직통전화 개설키로


한국과 중국의 국방당국이 23일 베이징에 있는 중국 국방부 81청사에서 제4차 국방전략대화를 열고 양국 군의 교류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국방전략대화에는 백승주 한국 국방부 차관과 왕관중(王冠中) 중국 인민해방군 부총참모장이 각각 수석대표로 참석했다.

한국과 중국의 국방당국이 23일 베이징에 있는 중국 국방부 81청사에서 제4차 국방전략대화를 열고 양국 군의 교류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국방전략대화에는 백승주 한국 국방부 차관과 왕관중(王冠中) 중국 인민해방군 부총참모장이 각각 수석대표로 참석했다.

한국과 중국 국방당국이 오늘(23일) 베이징에서 열린 제4차 국방전략대화에서 양국 국방부간 직통전화를 설치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이번 합의는 국방부 차원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한 것으로, 양국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양해각서를 체결했습니다.

양국은 최근 열린 한-중 정상회담에서 국방부간 직통전화를 조속히 설치키로 합의한 바 있습니다.

한국 군당국은 직통전화가 구축되면 중국군 수뇌부와 한반도 문제에 대해 신속하고 긴밀한 의사소통이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