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검찰, 박근혜 대통령 15~16일 조사 요청


서울 도심에서 12일 열린 대규모 집회에서 참가자들이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서울 도심에서 12일 열린 대규모 집회에서 참가자들이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한국 검찰이 오는 화요일(15일)이나 수요일(16일), 박근혜 한국 대통령을 직접 조사하는 방안을 확정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일요일(13일) 청와대 측에 박 대통령의 대면조사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전달하고 답변을 기다리고 있는 상태라고 말했습니다.

검찰은 비선 실세로 알려진 최순실 씨의 국정농단 의혹과 관련해 박 대통령의 역할과 관여 여부, 보고 상황 등을 직접 확인하려면 조사가 필요하다는 입장입니다.

박 대통령은 현재 시민단체에 의해 고발된 상태이지만 검찰 측은 박 대통령이 일단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의 현직 대통령은 헌법상 불소추 특권이 있습니다.

하루 앞선 토요일(12일) 서울 도심에서는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의 책임을 물어 박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대규모 집회가 열렸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