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여론 조사, 성인 절반 미국의 북한 선공 반대

  • 유미정

미국인들의 절반 가량이 미국이 북한을 먼저 공격하는 것을 반대하지만, 한반도에 전쟁이 발발할 경우 주한미군의 군사적 개입은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최근 발표된 미국의 한 여론조사 결과를 유미정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미국이 북한을 선공하는 것에 대해 다수의 미국인들이 반대하는 것으로 최근 발표된 한 여론조사에서 나타났습니다.

미국의 여론조사 기관인 앵거스 레이드가 지난 19일 발표한 여론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46%는 북한 정권 타도를 목적으로 미국이 북한에 대해 군사적 공격을 가하는 것을 반대한다고 답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반면 미국 정부의 공격을 지지하겠다고 응답한 사람들은 36%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지지정당별로는 공화당 지지자의 47%, 민주당 지지자의 32%, 그리고 무당파의 36%가 북한에 대한 공격을 지지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지난 8월 1일에서 2일까지 미국 성인 1천 13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여론조사입니다.

반면 응답자의 47%는 한반도에서 전쟁이 발발할 경우, 2만 8천명의 주한미군의 한국군 지원을 찬성한다고 밝혔습니다. 주한미군의 개입을 반대한다고 답한 응답자는 36%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편 내년에 한반도에서 전쟁이 발발할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12%는 “아주 가능성이 있다”고 답한 반면, 40%는 “약간 가능성이 있다”고 답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