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군-미군, 테러 조직 섬멸 작전 성과


파키스탄에서 지난 16일 군 부설학교가 탈레반의 공격을 받아 많은 학생들이 숨진 것에 반발해 한 종교 정치세력이 26일 규탄 시위에 나서는 모습.

파키스탄에서 지난 16일 군 부설학교가 탈레반의 공격을 받아 많은 학생들이 숨진 것에 반발해 한 종교 정치세력이 26일 규탄 시위에 나서는 모습.

파키스탄 군이 아프가니스탄과의 국경 지대에서 대규모 테러 조직을 습격해 16명을 사살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작전은 오라크자이와 키버의 토착민 지구를 대상으로 밤새 치열하게 전개됐으며, 사망자 외에도 무장요원 20여명에게 치명상을 입혔다고 파키스탄 군 당국은 설명했습니다.

앞서 미국의 무인기는 어제(26일) 북와지리스탄 지역 무장단체 은거지를 대상으로 두 차례 공습을 가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파키스탄 공군 역시 같은 날 이 지역에 집중 공습을 가해 무장조직 탈레반과 우즈베키스탄 반군 39명을 사살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파키스탄 군은 지난 16일 탈레반이 군 부설학교를 공격해 150명 가까이 희생시킨 뒤 강경 대응에 나서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