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파키스탄 고위급 회담 실패”


파키스탄 케타에서 미군의 무인기 공습 규탄 시위를 벌이는 시민들(자료사진)

파키스탄 케타에서 미군의 무인기 공습 규탄 시위를 벌이는 시민들(자료사진)

미국과 파키스탄이 외교와 관련한 교착상태를 끝내기 위해 행한 고위급 회담이 실패로 끝났다고 미국의 ‘뉴욕타임스’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은 27일 파키스탄이 미군의 공습에 대해 무조건적인 사과를 요구한 것이 회담 실패의 원인이라며 이 같이 전했습니다.

신문에 따르면, 미국의 마크 그로스맨 아프간. 파키스탄 특사는 파키스탄 수도 이슬라마바드에서 열린 이틀 간의 회의를 마치고 어제 밤 이슬라마바드를 떠났습니다.

이번 회담은 미군이 지난 11월 아프간과 파키스탄 간 국경 지역에서 가한 공습으로 인한 피해에 대한 해결책을 찾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