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수출입은행법 재승인 잘한 일”


바락 오바마 미 대통령 (자료사진)

바락 오바마 미 대통령 (자료사진)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30일 “의회가 수출입은행법을 재승인 한 것은 잘한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수출입은행법에 서명하면서 이 법안으로 “많은 사업가들이 제품과 서비스를 외국에 수출하는 것이 쉬워지고 많은 일자리가 생기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의 여당과 야당이 힘을 합쳐 이번 재승인 법안을 통과시킨 것은 미국민의 이익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한 조치”라며 의회가 여기에 만족하지 말고 경제회복을 위해 좀더 적극적으로 나서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또 오바마 대통령은 미 의회가 주택 금융문제와 함께 청정 에너지 기업에 대한 세제 지원 그리고 참전용사에 대한 일자리 문제도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앞서 미 의회는 미 수출입은행의 저리융자 기능을 4년 더 연장하고 지원한도를 확대하는 내용의 법안을 승인한 바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