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미 북동부서 재선유세


5일 오하이오 선거유세지로 떠나는 바락 오바마 미 대통령.

5일 오하이오 선거유세지로 떠나는 바락 오바마 미 대통령.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오늘부터 이틀간 미 북동부 접전 지역에서 버스 유세를 시작합니다.

오는 11월 6일 대통령 선거에 출마하는 오바마 대통령은 오하이오와 벤실베이니아 주에서 유권자들과 만날 예정입니다.

민주당 출신인 오바마 대통령은 이번 버스 유세에서 서민층의 이익을 대변할 수 있는 능력을 강조할 것으로 보입니다.

공화당의 대통령 후보로 사실상 확정된 미트 롬니 전 매서추세츠 주지사는 부유층 자산가 출신입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 2008년 대선에서 오하이오와 펜실베이니아 주에서 승리했으며, 최근 여론 조사 결과에 따르면 올해 대선에서도 롬니 후보보다 높은 지지율을 보이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