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강원도 동해상에 항행금지구역 선포


북한 조선중앙TV가 지난 6월 방영한 미사일 발사 장면.

북한 조선중앙TV가 지난 6월 방영한 미사일 발사 장면.

북한이 지난 11일부터 다음 달 초까지 강원도 원산 인근 동해상에 항행금지구역을 선포했습니다.

한국의 연합뉴스는 15일, 한국정부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습니다.

이 소식통은 “북한이 지난 11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강원도 원산 앞 동해상에 항행금지구역을 선포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선포된 해상 구역이 상당히 광범위해서 스커드 미사일 또는 신형 탄도미사일을 발사할지 예의 주시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다른 소식통은 북한이 “항행금지구역 선포 기간에 잠수함 탄도미사일(SLBM) 발사 가능성도 예상해 볼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이 소식통은 “함남 신포조선소 부두에 설치한 해상 발사대가 아직 SLBM을 발사할 정도로 완공되지는 않은 것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한국 국방부는 북한의 항행금지구역 선포 여부를 확인하지 않았습니다.

한국 정부 소식통은 “북한은 지난 8월 지뢰 포격도발 이후 매달 동해상에 항행금지구역을 선포하고 실제 함대함 미사일이나 신형 300㎜ 방사포를 해안가로 전개했다”면서, “그러나 실제 발사는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