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국방장관, 북 도발 가능시기 언급


21일 국무회의에 입장하는 김관진 국방부 장관(왼쪽)과 류우익 통일부 장관.

21일 국무회의에 입장하는 김관진 국방부 장관(왼쪽)과 류우익 통일부 장관.

김관진 한국 국방부 장관은 북한이 김일성 주석 생일인 4월 15일 태양절 이후 도발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김 장관은 어제(21일) 육군1야전군사령부와 해군 1함대 등을 방문한 자리에서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 사망 이후 권력 공백이 생긴 만큼 북한 내부 결속 차원의 도발이 예상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북한이 김 위원장 생일인 지난 16일부터 김일성 주석의 생일까지는 내부 행사로 대남 부분에 신경 쓸 여유가 없어 그 이후로 도발 시점을 살피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 동안 한국 정부 당국자들이 북한의 군사 도발 가능성을 언급한 적은 있지만 군 최고 책임자가 도발의 구체적인 시기를 말한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입니다.

한국 군 당국자는 김 장관이 한국 군의 대비태세 강화를 주문하는 차원에서 이런 언급을 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서울에서 미국의 소리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