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외교부 '북한 미사일 발사, 시진핑 방한과 무관'

  • 윤국한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전략군의 전술 로켓 발사훈련을 지도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30일 보도했다.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전략군의 전술 로켓 발사훈련을 지도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30일 보도했다.

중국 정부는 북한의 최근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대해 "현 정세 하에서 각 당사국들이 함께 노력해 긴장 국면을 완화하고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수호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훙레이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 (30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 측의 발사에 관한 소식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훙 대변인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가 시진핑 주석이 북한에 앞서 한국을 먼저 방문하는 것과 연관이 있을 것이란 일부 한국 언론의 보도에 대해서는 "아무런 근거가 없다"며 일축했습니다.

훙 대변인은 또 중국이 앞으로 북한에 고위급 인사를 파견할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중국과 북한, 중국과 한국은 우호적인 이웃나라로 중국은 양국 사이에서 정기적인 분야별 왕래를 유지하고 있다"고 대답했습니다.

이어 "중국은 한반도 문제에서 객관적이고 공정한 입장을 일관되게 유지하고 있다"며, 중국은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 수호와 한반도의 비핵화 추진을 확고히 지지하며 대화로 관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