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일, 베이징 북한대사관서 국장급 협의

  • 윤국한

1일 북한의 송일호 북-일 국교정상화 교섭담당 대사(가운데)와 일본의 이하라 준이치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이 양국 국장급 협의를 갖기 위해 베이징 주재 북한대사관에 마련된 회담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1일 북한의 송일호 북-일 국교정상화 교섭담당 대사(가운데)와 일본의 이하라 준이치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이 양국 국장급 협의를 갖기 위해 베이징 주재 북한대사관에 마련된 회담장으로 입장하고 있다.

북한과 일본이 오늘 (1일) 중국 베이징의 북한대사관에서 국장급 협의를 갖고 일본인 납치 문제 재조사와 대북 제재 해제와 관련한 구체적인 사안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오늘 협의에서 북한 측은 납북 일본인에 관해 전면적인 조사를 실시할 특별조사위원회의 구성에 대해 설명했고, 일본 측은 제재 해제 시기와 범위 등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일본 측 대표인 이하라 준이치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은 협의가 끝난 뒤 대북 제재 해제와 관련해 "북한 측의 설명 내용을 확인하고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사안에 입각해 정부 전체로서 종합적으로 판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일본 측은 오늘 협의에서 지난달 29일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데 대해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이라는 점을 지적하며 강하게 항의했습니다.

협의에는 북한 측에서 송일호 북-일 국교정상화 교섭담당 대사, 일본 측에서는 이하라 국장이 각각 대표로 참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