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 ‘천안함 – 연평도 모두 남측 도발' 주장


인양되는 천안함

인양되는 천안함

북한은 천안함 폭침 사건 1주기인 26일 천안함 사태가 ‘특대형 모략극’이며 천안함 사태와 연평도 포격 모두 남측의 도발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왜 천안함 사건에 집착하는가’라는 제목의 글을 내고 천안함 사건이 외세와 공조해 공화국에 대한 전면적 군사압박을 실행하기 위해 꾸며낸 1차 도발이라면 연평도 포격전은 북침도화선에 불을 지피기 위한 계획적 2차 도발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또 내각 기관지 ‘민주조선’에 실린 개인 이름의 글을 게재해 천안함 침몰사건은 보수패당이 미국의 조종 밑에 동족대결 책동에 한층 더 박차를 가하기 위해 꾸며낸 특대형 모략극, 자작극이라고 비난했습니다.

한편 노동신문에는 대화를 촉구하는 글이 실렸습니다.

노동신문은 개인 이름의 논설에서 북남관계 개선이 조국의 자주적 평화통일을 위한 절박한 과제라며 북남관계를 개선하자면 무엇보다 대결상태를 해소하고 대화를 적극 실현해야 한다고 전했습니다.

논설은 이어 대화가 없어 충돌을 막을 수 있는 초보적 수단마저 상실한 북남관계가 얼마나 위험한 지는 연평도 포격사건이 잘 말해주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