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국가인권위원장, “북한 정치범 수용소 기록 유엔에 내겠다”


한국의 현병철 국가인권위원장은 “북한의 정치범 수용소와 교화소, 국경 등에서 벌어지고 있는 고문과 처형 등 인권침해 사실을 수집, 기록해 유엔 인권최고대표실 등 국제기구에 공식 제출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현 위원장은 어제(31일) 한국의 한 언론사와의 인터뷰에서 “북한의 인권 침해 상황에 대해 한국 정부가 나설 시점이 됐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현 위원장은 또 “북한을 탈출해 한국으로 들어오는 모든 탈북자들을 상대로 입국 초기에 전문 조사관을 파견해 북한의 인권 침해 사실을 조사하는 방안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