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금강산 관광특구 신설


북한 최고인민회의가 금강산 지구에 국제 관광특구를 독자적으로 만들어 주권을 행사키로 하는 내용의 정령을 발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오늘(29일) 보도했습니다.

북한은 이번 조치를 통해 지난 2002년 한국 현대그룹과의 합의로 발표한 기존 정령의 효력을 무효화 했습니다.

이번 정령은 지난 8일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대변인이 담화를 통해 현대그룹의 금강산 관광 독점권의 효력을 취소한다고 발표한 데 따른 후속조치로 보입니다.

정령에 따르면 특구에는 그동안 현대그룹이 관리해 온 강원도 고성군 고성읍, 온정리 일부 지역과 삼일포, 해금강, 금강군 내금강 지역, 통천군 일부 지역들이 포함됩니다.

북한은 이 지역에서 주권 행사를 할 수 있도록 길을 터 앞으로 해외자본 유치에 나설 것으로 예상됩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