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불교계 인사 37명, 북한 도착


남북공동법회 참석을 위해 김포공항에서 출국하는 조계종 관계자들

남북공동법회 참석을 위해 김포공항에서 출국하는 조계종 관계자들

한국 불교계 인사들로 구성된 방북단이 3일, 북한에 도착했습니다.

대한불교 조계종 자승 총무원장 등 37명은 이날 비행기편으로 평양에 도착했으며, 공항에 마중 나온 북한 불교 신자들의 환영을 받았습니다.

이들 불교계 인사들은 평안북도 묘향산의 보현사에서 열리는 팔만대장경 판각 1천 년 기념 법회에 참석하기 위해 방북을 신청했으며, 평양 외곽의 광법사 등도 둘러볼 예정입니다.

한국 통일부는 순수하게 종교적 목적의 방문이기 때문에, 방북을 허용했다고 말했습니다.

지난 해 천안함 격침 사건이 발생한 이후, 한국 정부가 종교계 인사들의 방북을 승인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한국 정부는 지난 해 3월, 한국 군인 46명의 목숨을 앗아간 천안함 격침 사건이 발생한 이후, 한국민의 방북을 제한해 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