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멀린 미 합참의장, 북 도발 거듭 우려


중국 방문을 마친 마이크 멀린 합참의장

중국 방문을 마친 마이크 멀린 합참의장

미국의 마이크 멀린 합참의장이 13일 나흘 간의 중국 방문 일정을 마치고 한국을 방문할 예정입니다. 멀린 의장은 중국 방문 중 북한에 대한 우려를 거듭 제기해 관심을 끌었는데요. 백성원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마이크 멀린 미 합참의장은 지난 10일 베이징에 도착하자마자 북한의 도발 가능성을 제기했습니다.

그러면서 북한과 관련해 유일하게 예측가능한 사실은 북한 지도부가 앞으로도 도발을 계속할 것이라는 점이라고 말했습니다.

멀린 의장은 또 미국은 북한 지도부가 어떤 행동을 할 것인가와 관련해 점점 더 어려워지고 있는 북한 문제를 안정화시키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와 관련해 북한 지도부와의 관계를 공고히 유지하고 있는 중국에, 북한 문제 해결을 위해 계속 영향력을 발휘해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멀린 의장은 이후 열린 기자간담회에서도 북한의 천안함과 연평도 공격을 언급하며, 미국과 중국 모두 북한의 도발 능력과 행위를 우려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 오판으로 인해 한반도에서 불안정이 야기돼서는 절대 안 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멀린 의장은 중국 방문에 이어 13일 한국을 방문합니다.

멀린 의장은 14일 열리는 제임스 서먼 신임 한미연합사령관 겸 주한미군사령관 취임식에 참석할 예정이며, 한국 정부 관계자들과 만나 북한의 최근 동향 등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