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외교부, “북한 핵 강화 발언, 국제사회 기대 저버려”


박길연 북한 외무성 부상 (자료사진)

박길연 북한 외무성 부상 (자료사진)

한국 정부는 오늘(30일) 박길연 북한 외무성 부상이 유엔총회 기조연설에서 핵 억지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한 데 대해, “한국을 포함한 국제사회의 기대를 저버린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김영선 외교통상부 대변인은, “북한의 태도는 현 상황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며, “한국 등 6자회담 관련국들은 북한이 비핵화에 대한 진정한 의지를 구체적으로 나타냄으로써 한반도와 동북아 평화를 이루는 데 기여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박길연 북한 외무성 부상은 어제 유엔총회 연설에서 “미국 핵 항공모함이 북한 바다 주변을 항해하는 한 북한의 핵 억지력은 결코 포기될 수 없으며 오히려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