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과거 청산해야 북-일 관계 개선 가능”


일본의 간 나오토 총리가 북한과 국교정상화를 추진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북한은 과거 청산이 먼저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북한 관영 ‘노동신문’은 오늘 (25일) ‘북-일 관계 해결의 근본은 과거 청산’이라는 제목의 논평을 통해, 일본이 관계 개선에 관심을 나타낸 것은 다행스런 일이라며, 그러나 과거의 죄악을 덮어두고 관계 개선을 운운하는 것은 북한 주민에 대한 우롱이라고 밝혔습니다.

논평은 이어 일본이 강점 기간 중 저지른 일들이 오늘날까지 결산되지 않은 것은 비정상적이라며, 북한과 일본 간 신뢰 구축과 관계 개선은 오직 과거 청산을 통해서만 해결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서 일본의 간 나오토 총리는 어제 열린 일본 정기국회 개회식에서, 핵과 미사일 등 현안 해결과 일-북 간 국교정상화를 포괄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또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와 관련해, 국가가 책임을 지고 모든 피해자가 한시라도 빨리 귀국하도록 전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