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김정일 국방위원장 러시아-중국 일정 마치고 귀국


김정일 국방위원장 일행을 태운 특별열차가 25일 오후 네이멍구의 국경도시 만저우리(滿洲里)역으로 진입하고 있다.

김정일 국방위원장 일행을 태운 특별열차가 25일 오후 네이멍구의 국경도시 만저우리(滿洲里)역으로 진입하고 있다.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이 6박7일 간의 러시아와 중국 방문 일정을 모두 마무리하고 오늘(27일) 오후 늦게 특별열차 편으로 귀국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지난 21일 러시아 방문을 시작해 24일 동부 시베리아의 울란우데에서 드미트리 메드베데프 러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또 다음날 러시아-중국 접경인 네이멍구 자치구 만저우리를 통해 중국에 들어가 중국 방문 일정을 시작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방중 첫날인 25일 후춘화 네이멍구 당서기가 주최하는 환영연회에 참석했고, 둘째날인 26일에는 헤이룽장성 치치하얼에서 다이빙궈 외교담당 국무위원을 접견했습니다.

김 위원장이 러시아 방문 직후 이처럼 중국 경유를 선택한 것은 러시아 방문 결과를 즉각 설명하는 절차를 통해 북-중 간의 탄탄한 관계를 과시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