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인들, 중국 공항서 양주 등 사치품 제한 없이 구입’

  • 온기홍

유엔 안보리는 대북 제재 결의에 따라 북한으로의 사치품 반입을 금지하고 있지만, 중국 방문 뒤 귀국하는 북한인들은 공항 면세점에서 세계 유명 브랜드의 양주와 화장품 등을 많이 사가고 있다고 합니다.

) 유엔 안보리의 대북 제재 결의는 주류와 화장품도 사치품으로 규정하고 대북 수출을 금지하고 있는데요, 중국의 공항 면세점에서는 이런 제재가 실행되지 않고 있나 보군요?

답) 그렇습니다. 북한 주민들은 중국에서 항공편으로 귀국할 때 대부분 베이징의 수도공항을 이용하는데요, 공항 제2터미널의 출국장 내 면세점에서 주로 화장품류와 주류, 담배를 대량으로 꾸준히 구입하고 있습니다.

특히 유엔 차원의 경제 제재 일환으로 여러 나라들이 고가 사치성 물품의 북한 수출을 금지하고 있는 상황에서 중국의 공항 면세점은 북한인들이 필요한 물품과 유명 브랜드 제품을 어려움 없이 구입해 갈 수 있는 통로가 되고 있습니다.

) 북한 승객들 대부분이 공항 면세점에서 물품을 구매하고 있나요?

답) 그렇지는 않습니다. 실제 면세품을 구입하는 승객 수만을 놓고 보면, 북한 승객들은 한국이나 다른 나라의 승객들에 크게 못 미칩니다. 이는 일단 북한 고려항공이 평양-베이징 구간을 일주일에 세 차례 운항하고 있는 반면, 한국과 중국 항공사들은 하루에도 몇 편씩 베이징과 한국의 몇 개 도시를 정기운항하고 있는 것과 관련이 있습니다.

하지만, 한국인 승객의 경우 개인별 구매가 많은 반면, 북한 승객들은 여러 사람이 같이 귀국할 때 한 사람이 대표로 구매하는 경우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한 사람당 면세품 구매 수량과 가격 면에서는 북한 승객이 대부분 월등히 많습니다.

) 북한 승객들이 공항 면세점에서 1인당 구매 한도를 초과해도 중국 공항 쪽에서는 아무런 제지를 하지 않고 있나요?

답) 그렇습니다. 베이징공항 면세점 직원들은 북한 승객들이 주류나 담배, 화장품류 등을 구매 기준을 초과해 구매해도 제지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일반적으로 면세점 직원들은 승객들이 주류나 담배 등을 구입할 때 방문국가를 확인하고 기준을 넘지 않도록 안내하는데요, 북한 승객들에 대해서는 전혀 간섭하지 않고 있습니다.

면세점 주류 코너의 중국인 직원들에 따르면, 지난 달 중순에는 공무원으로 보이는 30대 북한 여성이 양주의 코냑 종류인 마르텔과 포도주를 각각 약 10병씩 구입했다고 말했습니다. 가격은 모두 합해 2만4천 위안 (3천5백30 달러) 가량에 달했는데, 이 여성은 신용카드로 계산을 했다고 중국 직원들은 말했습니다.

) 그렇다면, 중국 면세점의 입장에서는 북한 승객들을 반기겠군요?

답) 그렇습니다. 면세점 직원들은 북한인 승객이 한국이나 다른 나라의 승객에 비해 적지만 한 사람이 구매하는 수량 면에서는 매우 많고 그 만큼 매출이 오르기 때문에 북한 승객들을 무척 반기고 있습니다.

그래서 중국 직원들은 북한 고려항공을 나타내는 영문 코드인 ‘JS’를 모두 또렷하게 기억하고 있고, 고려항공 편이 베이징을 오가는 날을 기대하고 있을 정도입니다.

) 북한 승객들은 면세품을 구입하고 주로 현금으로 계산하나요?

답) 그렇습니다. 화폐 종류로 보면 주로 미국 달러를 내는 경우가 많고 중국 인민폐로 계산하는 때도 있다고 합니다. 그 밖에 (앞서 말씀 드린 대로) 신용카드로 계산하는 북한 승객들도 가끔 있다는 게 중국 직원들의 설명입니다.

) 북한이 지난 해 전격 실시한 화폐개혁을 전후로 비교해 볼 때, 북한 승객들의 면세품 구매와 관련해 달라진 점이 있나요?

답) 베이징공항 면세점의 직원들은 북한의 화폐개혁 이전과 올해 상반기 북한 승객들의 면세품 구매 물량에서 차이가 나느냐는 질문에 별 다른 변화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공항 면세점의 한 직원은 지난 해나 올해나 북한 승객들의 면세품 구매 물량과 행태는 비슷하고 일정하다고 설명했습니다.

) 북한 승객들은 주류 가운데 주로 어떤 것을 많이 구입한다고 합니까?

답) 양주를 가장 많이 구매하고, 양주 가운데서도 위스키를 선호한다는 게 중국인 직원들의 설명입니다. 특히 많이 사가는 종류는 발렌타인, 조니 워커 등입니다. 발렌타인의 경우 가장 고급인 30년산을 자주 찾는데요, 가격은 1천9백50 위안(2백87 달러) 정도입니다. 조니 워커의 경우에는 1천75 위안의 조니 워커 블루를 주로 사가는데요, 가끔 약 2천7백20 위안(약 4백 달러)의 최고급 제품인 조니 워커 블루라벨 킹 조지 5세 에디션을 구매하는 북한인 승객들도 있다고 중국인 직원들은 설명했습니다.

꼬냑 중에서는 헤네시 X.O로 특별 케이스에 든 한정품을 많이 사가는 편입니다. 또 코냑 종류로 마르텔 X.O도 사가고 있습니다. 이들 꼬냑은 한 병에 1천 위안(미화 1백50 달러)가량 입니다.

) 북한인들이 공항 면세점에서 화장품과 향수를 구매하는 상황은 어떤가요?

답) 북한 승객들은 자신이 사용하기 보다는 주로 선물을 주기 위한 목적으로 화장품이나 향수를 구매하고 있고, 또 유명 브랜드를 이미 잘 알고 있어서 따로 자세한 안내를 요구하지 않는다고 베이징공항 면세점 직원들은 밝혔습니다.

또 북한 승객들은 특정 1~2개 브랜드만 선호하는 게 아니라 여러 브랜드의 제품을 고루 구매하고 있고, 특히 북한 내에서도 어느 정도 알려진 세계적인 유명 브랜드 제품을 위주로 구매하고 있는데, 무엇보다 북한에서 선물을 주고 받는 사람들이 모두 만족해 할 수 있는 브랜드를 선호한다는 게 중국 직원들의 설명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