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김정은, 첫 공식 현지지도


군사위원회 부위원장에 임명된 김정은

군사위원회 부위원장에 임명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에 임명된 김정은이 아버지인 김정일 국방위원장과 함께 군부대를 현지 지도했다고 북한 관영매체인 조선중앙통신이 오늘 (5일) 보도했습니다.

지난 달 28일 끝난 노동당 당 대표자회에서 후계구도가 공식화된 이후 김정은의 공개활동이 북한 매체에 보도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조선중앙통신은 김 위원장이 노동당 창건 65돌을 맞아 진행된 인민군 제 851부대의 협동훈련을 참관했다며 수행자 명단에 김정은을 포함시켰습니다.

수행자 명단에는 김정은 외에 최영림 내각총리와 리영호 총참모장, 김영춘 인민무력부장, 김기남, 최태복 비서, 김경희 경공업부장, 장성택 국방위 부위원장 등 북한의 최고 지도부가 모두 포함됐습니다.

김정은 부자가 훈련을 참관한 제 851부대는 강원도 안변에 위치한 인민군 7보병사단으로 추정됩니다.

한국 국방부는 북한군이 강원도 원산 근해에서 대규모 육·해·공군 합동훈련을 준비 중이며, 당 창건일인 오는 10일 이전에 김정일 위원장이 참관하는 가운데 합동 전술훈련을 실시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