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리비아, 수도 트리폴리 보호 위해 최고안보위원회 설립


반군의 공격을 받은 카다피 친위부대 픽업트럭에서 화염이 치솟고있다.

반군의 공격을 받은 카다피 친위부대 픽업트럭에서 화염이 치솟고있다.

리비아 임시정부인 국가과도위원회 (NTC)는 수도 트리폴리를 보호하기 위해, 최고안전위원회를 설립했다고 밝혔습니다.

알리 타르후니 NTC 위원은 3일, 이 같은 내용을 발표하면서, 최고안전위원회가 트리폴리를 보호하고, 독재자 무아마르 가다피에 추종하는 세력을 몰아내기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NTC는 이에 앞서, 현재 벵가지에 있는 국가과도위원회 본부를 다음 주 중에 트리폴리로 옮길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한편, 무스타파 압델 자릴 NTC 위원장은 과도정부 군이 어떤 도시든 진입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있으나, 유혈사태를 피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자릴 위원장은 3일, 벵가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1주일간 정전에 들어갔다며, 가다피 추종 세력에게 평화적으로 항복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