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일 외교, 북한의 구체적 핵 조치 촉구


김성환 외교통상부 장관(좌)과 마에하라 외무상(우)

김성환 외교통상부 장관(좌)과 마에하라 외무상(우)

한국의 김성환 외교통상부 장관과 마에하라 세이지 일본 외무상은 북 핵 6자회담이 재개되기에 앞서 북한이 핵 무기를 해체하기 위한 구체적인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서울에서 열린 양자회담 뒤 김성환 장관은 공동기자회견에서, 북한이 비핵화에 대해서 진정성을 확인해야 한다는 입장을 북한 측에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아직 북한이 대답을 하지 않아 이 문제를 어떻게 할 것인지 기다리고 있다고 김 장관은 설명했습니다.

마에하라 외무상은 한편, 일본과 북한과의 대화에 앞서 먼저 남북 대화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북일 대화가 6자회담의 움직임을 감안하면서 적절한 상황에서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