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국무총리, “남북정상회담 열리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김황식 한국 국무총리는 25일 남북정상회담 개최 문제에 대해, “남북관계의 진전을 이루는 데 있어 가장 중요한 계기를 이룰 수 있는 게 정상회담인 만큼 열릴 수 있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총리는 국회 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 질문에 출석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 총리는 다만 “회담을 위한 회담이 아니라 실질적 진전을 가져올 수 있는 준비가 돼야지 그렇지 않은 상태에선 만날 수 없다는 생각”이라고 덧붙였습니다.

김 총리는 또 “북한이 변화된 모습을 가질 수 있도록 끌어들이기 위해서라도 대화가 필요하다”며, 그러나 “기본적으로 북한의 진정성이나 개혁개방 의도가 확인되지 않는 데 따른 교착상태는 북한이 책임질 수밖에 없다”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