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합참 “북한 도발하면 단호하게 대처


한국의 보수단체 회원들이 북한으로 대북전단이 담긴 풍선을 보내는 모습(자료사진)

한국의 보수단체 회원들이 북한으로 대북전단이 담긴 풍선을 보내는 모습(자료사진)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22일, 북한이 민간단체의 전단살포를 빌미로 군사분계선 이남으로 도발적 행동을 감행할 경우, 강력하고 단호하게 대처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합참은 입장자료를 통해, 북한이 대북전단 살포에 대해 무력으로 대응하겠다고 위협한 것과 관련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앞서 북한은 이날 발표한 ‘조선인민군 전선부대들의 공개통고’에서, 탈북자단체가 천안함 사건 5주년을 전후로 예고한 대북전단 살포 계획을 비난했습니다.

그러면서, “모든 타격수단들은 사전경고 없이 무차별적인 기구소멸작전에 진입하게 될 것”이라고 위협했습니다.

그러나, 한국 합참은 “민간단체의 전단살포는 국민의 기본권인 표현의 자유에 해당된다”며 “이를 강제적으로 규제할 수 없고 민간이 자율적으로 판단해 시행하고 있음을 다시 한번 명백히 밝힌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