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정부, 주한 일본대사 불러 '고노 담화 검증' 항의


한국의 조태용 한국 외교부 1차관은 23일 서울 외교부 청사로 벳쇼 고로 주한 일본대사를 불러 일본 정부의 ‘고노 담화’ 검증에 대해 항의했다.

한국의 조태용 한국 외교부 1차관은 23일 서울 외교부 청사로 벳쇼 고로 주한 일본대사를 불러 일본 정부의 ‘고노 담화’ 검증에 대해 항의했다.

조태용 한국 외교부 1차관은 오늘 (23일) 서울 외교부 청사로 벳쇼 고로 주한 일본대사를 불러 일본 정부의 ‘고노 담화’ 검증에 대해 항의했습니다.

조 차관은 이 자리에서 고노 담화 검증으로 아베 정부의 신뢰성과 국제적 평판만 상처를 입게 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조 차관은 또 일본 정부가 작성 경위를 검증한다는 이유로 일본 군 위안부 동원의 강제성을 인정한 고노 담화의 의미를 훼손한 데 대해 강한 유감을 표시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국 정부는 일본이 고노 담화 작성 경위를 교묘하게 편집해 담화의 진정성을 훼손했다고 판단하고 일본의 국제 여론전에 대비해 유엔회의 발언 등 자료집 발간이나 학술 토론회 개최 등 홍보전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