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알샤바브, 케냐 버스 승객 납치 28명 살해


지난해 9월 케냐 나이로비 소재 웨스트게이트 쇼핑몰 총격 사건 발생 당시 어린아이를 안고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는 여성들의 모습. 알샤바브가 일으킨 이 사건으로 67명이 사망했다.

지난해 9월 케냐 나이로비 소재 웨스트게이트 쇼핑몰 총격 사건 발생 당시 어린아이를 안고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는 여성들의 모습. 알샤바브가 일으킨 이 사건으로 67명이 사망했다.

소말리아의 이슬람 무장단체인 알샤바브가 오늘(22일) 케냐 북부 지역에서 버스를 납치해 승객 28명을 살해했다고 현지 경찰이 밝혔습니다.

경찰은 알샤바브 요원들이 오늘 새벽 케냐 북부 만데라에서 수도 나이로비로 향하던 버스를 공격했으며 이들 가운데 이슬람 신도가 아닌 승객들만 골라내 사살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목격자들은 살해된 사람들이 모두 기독교인들이었다며, 괴한들이 버스에 올라 60명의 승객을 모두 내리게 하고 코란 구절을 암송하지 못한 승객은 모두 그 자리에서 사살했다고 전했습니다.

케냐는 지난 2011년 10월 소말리아에 군대를 보낸 이후 국제테러조직 알카에다 연계 단체인 알샤바브로부터 잇단 공격을 받고 있습니다.

케냐 당국은 소말리아 파병 이후 67명이 숨진 웨스트게이트 쇼핑몰 테러를 포함해, 버스 폭탄 공격과 거리 총격 테러 등 최소 135차례의 공격이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