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총리, 대북 제재 강화 지시

  • 김연호

일본의 하토야먀 유키오 총리는 천안함 사건에 대응해 추가 대북 제재를 검토하라고 내각에 지시했습니다.

하토야마 총리는 오늘 안전보장회의를 긴급 소집해 천안함 사건 조사 결과에 대한 일본 정부의 대응 조치를 논의하는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회의에는 오카다 가쓰야 외상과 기타자와 도시미 방위상, 지바 게이코 법무상, 가메이 시즈카 금융상 등이 참석했습니다.

일본은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와 2차 핵실험 등에 대응해 발동한 대북 제재를 지난 달1년 연장한 바 있습니다. 여기에는 대북 교역, 송금 금지와 북한인들에 대한 입국사증 발급 거부 등이 포함돼 있습니다.

한편 일본은 한국이 천안함 사건을 유엔 안보리에 회부할 경우 이를 지지할 것이라고 히라노 히로후미 관방장관이 밝혔습니다. 히라노 장관은 미국과 일본, 한국이 이를 위해 긴밀하게 공조할 것이라며 중국도 같은 견해를 갖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