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베 일본 총리, 중동에 25억 달러 지원 약속


아베 신조(왼쪽) 일본 총리가 이브라힘 마흐랍 이집트 총리와 함께 17일 양국 기업인 합동 모임에 참석하고 있다.

아베 신조(왼쪽) 일본 총리가 이브라힘 마흐랍 이집트 총리와 함께 17일 양국 기업인 합동 모임에 참석하고 있다.

중동을 순방중인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중동 지역에 25억 달러의 비군사적 지원을 약속했습니다.

아베 일본 총리는 오늘(17일) 이집트 수도 카이로에 도착해 이같이 밝히고, 별도로 2억 달러는 이슬람 수니파 무장반군 ISIL로 피해를 입은 국가들에 특별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ISIL은 지난해부터 이라크와 시리아 일부 지역을 장악하고 있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날 일본과 이집트 당국자들, 그리고 기업체 대표 단체에서 행한 연설에서 이번 자금은 중동 전체 지역에 인도주의 지원과 사회기반시설 개발 등을 위해 사용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번 순방길에 요르단과 이스라엘, 팔레스타인을 잇달아 방문하고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의 평화 협상을 지지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