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하마스, 뒤늦게 24시간 정전 연장안 합의 밝혀


이스라엘 탱크가 27일 가자지구 국경 인근에서 발포하고 있다.

이스라엘 탱크가 27일 가자지구 국경 인근에서 발포하고 있다.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가 뒤늦게 가자지구에 대한 24시간의 정전 연장안에 합의한다고 밝혔습니다.

하마스는 앞서 정전을 24시간 연장하자는 이스라엘측의 요구를 거부하고 27일 로켓 공격을 재개했었습니다. 이스라엘 역시 하마스의 공격직후 가자지구에 대한 공격을 재개했습니다.

이스라엘은 아직 하마스의 성명에 대해 공식 반응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앞서 27일 미국 ‘CNN’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하마스가 이스라엘에 계속 로켓을 발사해 정전 합의를 위반했다고 말했습니다.

이스라엘은 앞서 하마스가 무기 밀수와 전투원들의 이스라엘 투입을 위해 사용하는 땅굴들에 대한 폭파를 계속하겠다는 뜻을 밝혔었습니다.

팔레스타인 보건당국은 지난 8일 이스라엘의 가자지구 공습 후 사망자가 1천 50명을 넘어섰다고 밝혔습니다. 이스라엘은 군인 43명과 민간인 3 명이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