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무장단체 세력 확산, 서부 세 도시 장악


22일, 이라크 경찰이 수도 바그다드로 향하는 길목에서 자동차들을 검문하고 있다.

22일, 이라크 경찰이 수도 바그다드로 향하는 길목에서 자동차들을 검문하고 있다.

이라크의 급진 이슬람 수니파 무장세력이 서부 안바르주의 도시 세 곳을 장악했습니다.

이라크 당국은 22일 무장단체 ‘이라크.레반트 이슬람 국가’(ISIL)가 현재 라와와 루트바, 아나 지역을 장악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22일, 안바르 주도 라마디에서 자살폭탄 테러와 자동차 폭탄 테러로 6명이 사망했습니다. 이번 공격은 이라크 경찰관의 장례식에 참석한 조문객들을 겨냥해서 일어났습니다.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이 무장 단체의 세력이 더 커질 수 있으며, 중동 지역 다른 나라의 안정을 해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미국이 경계심을 늦추지 않을 것이지만, 이런 무장조직이 나오는 나라마다 미군을 보내진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번 사태 해결을 위한 미국의 외교적 노력의 하나로 존 케리 국무장관이 22일 이집트를 전격 방문했습니다. 케리 장관은 압델 파타 엘시시 대통령 등 이집트 지도자들과 이라크 사태 해법을 논의했으며, 요르단을 거쳐 벨기에에서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 나토 외무장관 회의에 참석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