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폭발 등으로 적어도 24명 사망


이라크 전역에서 어제 (3일) 폭탄과 폭력사태가 발생해 적어도 24명이 사망했다고 이라크 당국자들이 밝혔습니다.

이 사건들은 주로 시아파가 거주하는 남부 도시인 쿠트에서 발생했습니다.

보안 당국자들은 폭탄 2개가 폭발해 적어도 15명이 사망하고 약 60명이 부상했다고 말했습니다.

이들 당국자에 따르면, 번잡한 상업지구에서 도로변 폭탄과 차량 폭탄이 폭발했습니다. 사상자 가운데 다수는 여성과 어린이들입니다.

이 같은 공격이 쿠투 지역에서 발생한 것은 드문 일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