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유엔에 핵 사찰 조건부 협조 표명


이란의 핵시설 (자료사진)

이란의 핵시설 (자료사진)

핵무기 제조 의혹을 받고 있는 이란이 유엔 조사관들의 관리 감독을 수용하면서도 불시 조사에는 임하지 않을 뜻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이란 원자력기구 페레이둔 압바시 다바니 대표는 6일 이란 정부는 유엔의 핵 감시 기구에 적극 협조해 왔다며, 이보다 더한 의무 사항은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고 이란 관영 ISNA 통신이 보도됐습니다.

하지만 전날 ISNA 통신은 이란에 대한 국제사회의 제재 조치가 철회된다면 국제원자력에너지기구 조사관들이 향후 5년간 이란의 핵 시설을 철저히 감시하도록 할 의향이 있다는 압바시 다바니 대표의 발언 내용을 보도했었습니다.

따라서 압바시 대표의 이 같은 발언은 유엔에 대한 이란의 협조 사항은 추가 협약의 이행은 포함하지 않겠다는 뜻으로 받아들여지고 있습니다.

국제원자력에너지기구 측은 지난 수년동안 이란 핵 시설에 대한 자유로운 접근을 위해 노력해 왔지만 이란 정부가 조사관들에게 비협조적이라며 불만을 드러내 왔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