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IMF 새 총재에 라가르드 선출


국제통화기금(IMF)의 신임 총재로 선출된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의 신임 총재로 선출된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 IMF 출범 이후 처음으로 여성 총재가 탄생했습니다.

IMF는 28일 워싱턴 본부에서 집행이사회를 열고 새 총재로 프랑스의 크리스틴 라가르드 재무장관을 선출했습니다.

IMF는 성명을 통해 라가르드 후보가 집행이사국들의 만장일치로 총재로 선출됐다고 밝혔습니다.

라가르드 신임 총재는 성추문으로 지난달 사임한 도미니크 스트로스 칸 전 총재의 뒤를 이어 다음달 5일부터 임기 5년의 총재로 활동하게 됩니다.

라가르드 신임 총재는 선출 직후, ‘회원국들의 광범위한 지지에 감사하며 집행이사회가 보여준 신뢰를 바탕으로 모든 회원국들이 한 마음 한 뜻으로 IMF를 이끌어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라가르드 신임 총재는 IMF 최초의 여성 총재인 동시에 법률가 출신으로는 처음으로 IMF 총재직에 오르는 기록을 세웠습니다.

XS
SM
MD
LG